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테라-차이,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기사승인 2019.06.12  10:35:08

공유
default_news_ad1

- 블록체인 기술 활용 등 골자

   
▲ 신현성(사진 왼쪽) 테라 공동대표와 한창준 차이 코퍼레이션 대표는 12일 서초동 테라 사무실에서 블록체인 기술 활용 및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출처 : 테라 제공)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대표 신현성 https://terra.money)가 간편결제 앱 ‘차이(CHAI)’를 제공하는 국내 핀테크 기업 차이 코퍼레이션(대표 한창준 https://chai.finance)과 블록체인 기술 활용 및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차이’는 전통적 수익 모델을 개선해 기존 2~3%에 달하는 가맹점 결제 수수료를 보다 낮춰 지원하는 간편결제 서비스다. 

현재 국내 모바일 커머스 티몬(TMON)에서 이용 가능하다. 

두 회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 데이터 공유 ▲블록체인 활용 상품•서비스 개발 ▲블록체인 기반 중•소상공인 수수료 절감 등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연구와 사업을 함께 진행한다. 

현재 금융 결제 시스템은 복잡한 단계를 거쳐야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시스템을 유지하기 위해 막대한 비용이 수반되고, 이 비용은 업체와 이용자에게 수수료 형태로 부과된다. 

차이는 테라와 협업으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가맹점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고, 보다 낮은 수수료를 더 많은 중•소상공인에게 제공하는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테라는 아울러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테라 얼라이언스를 적극 활용해 차이의 사용처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티몬 외에도 배달의 민족, 야놀자, 무신사 등 소비자들이 즐겨 이용하는 다양한 이커머스 플랫폼으로 ‘차이’ 이용처를 확대할 것이라는 얘기다.

신현성 테라 공동대표는 “테라 이커머스 파트너에게 수수료 부담을 덜 수 있는 차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적극 추천했다. 차이와 협력을 통해 테라가 더 빠른 속도로 국내 결제 시장을 파고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창준 차이 코퍼레이션 대표는 “테라와 파트너십을 통해 다양한 프로모션과 할인 혜택으로 사용자 기반을 넓히고, 금융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솔루션을 확보해 더욱 차별화된 간편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차이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에서 ‘CHAI 또는 ‘차이’ 검색 후 앱을 다운받고 은행 계좌를 결제 수단으로 등록하면 된다. 

미리 설정한 비밀번호만으로 쉽고 빠르게 결제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차이 웹사이트(https://chai.financ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