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LG유플러스, ‘5G 체험 전시관’ 전면 개방

기사승인 2019.10.07  09:52:20

공유
default_news_ad1

- AI 및 IoT 연동 서비스 등 시연

   
▲ LG유플러스가 올해 4월 용산사옥에 마련한 U+5G 전시관을 연말까지 전면 개방, 방문 예약을 한 이용객을 대상으로 체험관 투어를 진행한다.(출처 :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 www.uplus.co.kr)가 올해 4월 용산사옥에 마련한 ‘U+5G 전시관’을 연말까지 전면 개방한다고 7일 밝혔다.

용산사옥 1층 체험존 투어는 ▲5G B2C 서비스 ▲5G B2B 솔루션 등 5G 기반 서비스를 비롯해 ▲IoT ▲AI스피커 ▲U+tv 아이들나라 등 홈미디어 서비스에 대한 간략한 설명과 함께 직접 체험이 가능하다. 

홈미디어를 시작으로 5G 전시관까지 약 30분가량 소요되며, 그 이후 자율체험이 가능하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최대 30명 단위로 체험이 가능하다.

그동안 해외 유수의 통신사를 비롯해 제조사, 언론사, 단체 초•중•고•대학생, 산악동호회까지 많은 단체 방문객이 예약 방문, 체험관 투어에 대한 높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에 LG유플러스는 기존 10월까지 제공키로 했던 투어 서비스를 연말까지 연장키로 했다는 설명이다.

먼저 올해 4월 구축한 5G 체험관은 B2C존과 B2B존으로 나뉜다. 

B2C존에서는 U+프로야구•골프•아이돌 라이브(Live) 등 LTE기반에서 5G기반으로 새롭게 단장한 미디어 플랫폼은 물론 U+VR•AR•클라우드게임 등 5G 기반으로 올해 새롭게 출시한 서비스를 이용해볼 수 있다. 

B2B존에서는 스마트 드론, 지능형 CCTV, 다이나믹 맵, 스마트 팩토리, 원격제어, 블록체인 등 5G 기반 솔루션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함께 5G가 다양한 산업에 가져올 변화를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산업 솔루션에 있어 5G의 핵심 기술 초저지연(low latency)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돼 몸소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이미진 LG유플러스 현장마케팅 담당은 “5G와 홈미디어에 대한 이용자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효율적인 투어 동선과 항상 상주하는 프로모터 교육까지 준비했다”며 “개인 또는 단체는 누구든 예약 방문, 흥미로운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