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CJ올리브네트웍스-광주과학기술원, 협력

기사승인 2021.06.21  08:40:40

공유
default_news_ad1

- ‘K-디지털 트레이닝’ 사업 공동 추진 등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 차인혁)가 광주과학기술원(GIST,이하 지스트)과 함께 ‘케이(K)-디지털 트레이닝 교육에 참여, AI분야 인재 양성을 지원한다.

최근, 지스트는 한국판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케이-디지털 직업훈련 사업자에 선정됐다.

케이-디지털 트레이닝은 문제해결 능력 향상을 위한 새로운 훈련방식을 활용, 디지털 신기술 분야의 핵심 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교육과정이다.

특히 기업 수요를 조사하고, 실제 기업에서 추진하는 비즈니스 중심의 프로젝트를 설계해 산업에 즉시 투입가능한 인재를 양성한다.

케이-디지털 직업훈련은 크게 플랫폼, 트레이닝, 크레딧 총 세 가지로 구성돼 있으며, CJ올리브네트웍스는 이 중 트레이닝 교육 사업에 참여한다.

지스트는 성공적인 케이-디지털 트레이닝을 위해 CJ올리브네트웍스를 포함해 메가존클라우드, 드림에이스, 인공지능협회 등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이번 과정은 온•오프라인이 결합된 중급과정으로 파이썬(Python) 등 AI 관련 기초 지식을 갖춘 교육생을 선발, 현장 중심의 교육을 제공한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7월 배너

정규 교과과정과 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가 융합된 비즈니스 문제를 해결하는 프로젝트 PBL(Project based learning) 과정 등 총 350시간으로 구성돼 참가생들의 인공지능 직무능력 고도화를 지원한다.

앞서 지난 4월, CJ올리브네트웍스는 tvN 드라마 나빌레라에 지원하며 시청자들에게 몰입감 높은 감동을 선사한 페이스에디팅의 AI 서비스, 원료 및 영양소 기반 식품 추천 시스템, 영상요약 AI 서비스 등 인공지능을 주제로 한 3개의 프로젝트를 구성, 총 80시간의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케이-디지털 트레이닝을 통해 청년들이 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디지털 분야의 실질적인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장 중심의 교육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지역 기업 경쟁력 강화 및 고용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출처 : 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7월 2일까지 대학 졸업예정자 및 구직자 중 국민내일배움카드 발급자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2차 전형인 면접 또는 코딩테스트를 거쳐 최종 교육생 30명을 선발한다.

자세한 사항은 지스트 인공지능연구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차 교육 개강은 7월 5일에 시작한다.

손종수 CJ올리브네트웍스 AI-코어(Core) 연구소장은 “한국판 뉴딜사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미래기술에 대한 지식과 폭넓은 견문을 갖춘 전문인력을 양성이 뒷받침 돼야 한다”며 “실제 기업에서 고민하는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보는 프로젝트로 참가자들의 성장에 도움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