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큐포올, ‘청각장애인용 AI 기반 수어 번역’ 개발 추진

기사승인 2021.07.21  09:33:43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산업기술평가원 주관, 국책 사업에 선정돼

이큐포올(대표 고승용 이인구 www.eq4all.co.kr)은 21일 발표를 통해,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산업통상자원부 산하기관)이 추진한 ‘바이오 산업기술 개발사업’의 ‘청각장애인을 위한 인공지능(AI) 기반 쌍방향 수어 통역 서비스 개발과제’에 최종 선정됐다고 전했다. 

향후 4년간 이큐포올른 인공지능을 활용한 수어 번역 플랫폼을 개발한다.

   
▲ (출처 : 이큐포올 제공)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은 청각장애인의 사회진출을 막고 삶의 질과 생산성 향상을 저해하는 가장 큰 요소인 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의 어려움을 개선하기 위해 공모를 실시했다. 

이큐포올은 한국전자기술연구원과 한국과학기술원, 테스트웍스와 함께 수어 인식과 번역 인공지능 엔진 그리고 이를 활용한 서비스 개발을 위한 ‘이큐포올 컨소시엄’을 구성, 서비스를 제안해 최종 사업 수행 기업으로 선정됐다.

특히 이큐포올은 동작언어 수어의 언어학적 특성 및 고품질의 수어 번역 인공지능(AI) 모델의 개발을 위해 해외 연구기관들과 국제 공동 연구 협력을 추진한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7월 배너

이큐포올은 수어 인식, 수어 말뭉치, 농인과의 소통 애플리케이션 등의 수어 번역 기술을 위해 독일의 함부르크 대학(Universität Hamburg)과 협력한다.

또 인간-컴퓨터 상호 작용, 컴퓨터 그래픽 및 애니메이션 기술을 위해 미국 드폴 대학(DePaul University) 그리고 모바일 기기에서의 지능형 자동 수어 번역 서비스 솔루션 개발을 위해 유럽 위원회 주관의 EASIER 프로젝트와의 국제공동연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이큐포올은 고품질의 수어 번역 서비스를 개발, 청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을 개선하고, 궁극적으로는 청각장애인의 삶의 질과 사회적 참여를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인구 이큐포올 공동대표는 “이큐포올은 세상을 이롭게 바꾸고자 하는 강한 열망과 뜻을 가지고, 사회에서 소외된 계층을 위해 AI 기술을 활용해 수어 번역 서비스를 개발, 접근성을 개선하고 그들의 사회 활동 참여를 지원하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