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나은행, ‘트레이드 와치’ 시행

기사승인 2021.07.25  13:59:59

공유
default_news_ad1

- 무역기반 이상거래 예방 정책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지난 23일 발표를 통해, ‘무역기반 이상거래(TBML)’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트레이드 와치(Trade Watch 시스템)’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무역기반 이상거래(TBML)’란, 무역거래를 기반으로 하는 제재위험(Sanction Risk) 거래, 무역거래를 가장한 사기거래, 무역 편취거래 등의 이상거래 또는 의심거래를 뜻한다.

   
▲ (출처 : 하나은행 제공)

‘트레이드 와치’는 무역 위험 거래 관리 자동화 시스템으로, 수출입 고유업무에서 발생하는 여러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운송 관련 선박 ▲운송 항로 ▲무역 물품의 용도 ▲무역거래 상대방 및 관련자 등의 점검 항목과 방법을 하나은행이 자체 개발했다.

이를 통해 하나은행은 국내∙외 최신의 무역거래 데이터를 기반한 맞춤형 위험 조기경보 시스템을 구축하게 됐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7월 배너

덧붙여 하나은행은 대형화되고 있는 국제 제재 위험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불법적 사기거래로부터 소비자를 보호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했다.

하나은행 외환상품섹션 관계자는 “이번 ‘트레이드 와치’ 시스템 개발을 통해 무역거래와 관련한 위험으로부터 손님을 보호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축적되는 무역거래 데이터를 기반으로 지속적인 시스템 고도화를 통해 손님의 수출입거래에 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