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스켈터랩스-클레온, MOU 체결

기사승인 2021.12.01  19:16:36

공유
default_news_ad1

- AI 디지털 휴먼 사업협력 등 골자

인공지능(AI) 기술 기업 스켈터랩스(대표 조원규 www.skelterlabs.com)는 딥휴먼 AI 컬처 테크 기업 클레온(대표 진승혁, klleon.io)과 MOU를 체결했다고 1일 전했다. 

MOU를 통해, 스켈터랩스는 자사가 보유한 음성인식, 자연어이해 등 대화형 AI 기술과 사람의 행동을 예측하는 개인화 AI 기술을 활용해 클레온의 딥러닝 기반 디지털 휴먼 사업에 지원한다. 

클레온은 스켈터랩스의 AI 기술을 이용해 새로운 사업 모델을 개발하는 등 사업 효율성을 제고한다.

덧붙여 클레온은 딥러닝을 활용해 사진 1장과 음성 30초만으로 가상 인간을 만들어 낼 수 있는 ‘딥휴먼’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디지털 휴먼 사업화에 매진하고 있다.

   
▲ (사진 왼쪽부터)서원일 스켈터랩스 COO, 진승혁 클레온 대표_양측면에 디지털휴먼 이미지 합성.(출처 : 스켈터랩스 제공)

이번 상호 협력은 기존 챗봇이나 보이스봇, 영상합성 등 기술 기반 솔루션을 넘어서서 실시간으로 실제 사람처럼 안내 혹은 상담을 할 수 있는 디지털 휴먼으로 AI의 영역이 확장되는 트렌드에 발맞추어 이뤄졌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7월 배너

또한 현재 계획 중인 무인 키오스크 고객 응대 서비스뿐 아니라, 장기적 관점에서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AR/VR, 게임 등과 결합해 개개인의 개성을 살린 디지털 휴먼이 활용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에서의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예정이다.

서원일 스켈터랩스 COO는 “클레온과 이번 협력은 스켈터랩스의 AI 원천 기술이 기업의 비즈니스와 매출 향상뿐 아니라 더 넓은 범위의 소비자의 삶을 편리하게, 혹은 즐겁게 만들어줄 수 있는 데 기여하는 시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AI가 적용될 수 있는 산업군은 물론, 국경을 막론하고 경쟁력있는 기술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력 기회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승혁 클레온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켈터랩스가 보유하고 있는 기술 및 인프라를 이용한 최고의 IT 기술력 확보 및 대외 경쟁력을 향상시킬 것”이라며 “두 회사는 목표하고자 하는 기술 검증, 시장성 검증 및 서비스 품질 향상을 함께 협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