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업은행-한국자산관리공사,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2.11.26  15:06:15

공유
default_news_ad1

- 채무조정 후 변제금 12개월 이상 성실 상환자 금융지원

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24일 발표를 통해, 한국자산관리공사(사장 권남주), SGI서울보증(대표 유광열)과 ‘한국자산관리공사 성실상환자 카드 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한국자산관리공사로부터 채무조정을 받은 후 월 변제금을 12개월 이상 성실하게 상환한 채무자는, 상환기간에 따라 후불교통 또는 소액신용한도가 부여된 체크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 (사진 왼쪽부터)권남주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윤종원 기업은행장, 유광열 SGI서울보증 대표는 지난 24일, 서울 중구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한국자산관리공사 성실상환자 카드발급 업무 협약식‘을 열었다.(출처 : 기업은행 제공)

카드발급이 가능한 대상은 오는 12월부터 모바일 또는 웹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발급 신청이 가능한 사이트는 한국자산관리공사에서 개별 안내할 예정이다.

‘한국자산관리공사 성실상환자 카드’는 10월말까지 3만 3000명에게 발급된 ‘신용회복위원회 성실상환자 카드’의 성공적인 추진을 바탕으로 금융소외 계층에 대한 포용금융을 확대하고자 추진된 사업이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금융소외계층이 재기의 발판을 마련하는데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금융을 통한 선한 영향력이 확산되도록 국책은행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