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B금융,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탑 1%’ 기업에…

기사승인 2024.02.08  15:29:05

공유
default_news_ad1

- S&P 글로벌 선정…ESG 전 부문에서 높은 평가 받아

KB금융그룹(회장 양종희)은 지난 7일 미국 스탠다드 앤 푸어스 글로벌(S&P 글로벌)이 발표한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Sustainability Distinction)’에서 최상위 등급 ‘탑(Top) 1%’로 선정됐다.

S&P 글로벌은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각 산업별 우수기업을 ‘탑 1%’, ‘탑 5%’, ‘탑 10%’ 등으로 구분, 매년 선정하고 있다.

‘2023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의 최상위 등급 ‘탑 1%’는 전 세계 약 9400개 기업 중 66개 기업이 선정되었으며, KB금융은 은행 산업부문에서 최고점인 86점을 획득해 ‘탑 1%’로 선정됐다.

   
▲ (출처 : KB금융그룹 제공)

이로써 KB금융은 지난해 ‘MSCI(Morgan Stanley Capital International) ESG평가’에서 최상위 AAA등급을 획득하고, 한국ESG 기준원(KCGS) ESG 평가에서 4년 연속 ESG 전 부문 A+등급을 받은 바 있다.

올해 ‘S&P 글로벌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탑 1%’로 선정되는 등 국내외 가장 권위 있는 ESG평가기관으로부터 최고 수준의 ESG경영 역량을 인정받았다.

KB금융이 국내외 ESG평가기관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었던 이유는 국민은행을 비롯한 전 계열사가 ESG경영 실천에 집중하며 ‘기후변화 대응 전략 이행’,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금융상품 및 서비스 확대’, ‘모범적인 ESG경영 체계’ 등 ESG 전 부문에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한 점에 있다.

이와 관련 KB금융 관계자는 “KB금융그룹 구성원 모두가 ESG 경영 이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온 결과를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ESG 경영 선도 기업 위상에 걸맞는 사회적 책임 활동을 통해 국민과 함께 성장하는 미래를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그룹은 자영업자•소상공인•취약계층 등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상생금융 활동을 펼쳐 나가고 있다.

국민은행은 은행권 민생금융 지원방안 참여은행 중 가장 큰 규모 3721억원 규모의 ‘이자 캐시백 지원 및 자율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국토교통부 및 주택도시보증공사와 함께 전세사기 피해자에 대한 법률 지원 및 전문 금융상담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KB금융그룹은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의 경영난 위기 극복을 위해 2023년부터 3년간 총 600억원 규모의 지원을 실시하는 등 다양하고 실질적인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ad36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