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라클-VM웨어, 파트너십 확대

기사승인 2019.09.18  15:54:54

공유
default_news_ad1

-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 지원 등

article_right_top

오라클(Oracle)과 VMware(CEO 팻 겔싱어)는 미국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에서 16일(현지시각) 개최된 ‘오라클 오픈월드(OpenWorld) 2019’에서 파트너십을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파트너십 확대를 통해 기업은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Oracle Cloud Infrastructure, 이하 ‘OCI’) 상에서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Cloud Foundation)’을 구동,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

아울러 기업은 오라클과 VM웨어의 파트너십을 통해 VM웨어 v스피어(Sphere) 기반의 워크로드를 오라클의 2세대(Generation 2) OCI로 쉽게 이전하고 일관된 인프라와 운영의 이점을 누릴 수 있다. 

오라클은 기업의 온프레미스 데이터 센터와 오라클 인증(Oracle-certified) 클라우드 환경을 비롯, VM웨어 환경 전반에서 구동되는 오라클 소프트웨어에 대한 기술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돈 존슨(Don Johnson)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 부문 총괄부사장(EVP)은 “이번 파트너십 확대를 통해 기업은 기존 오라클 클라우드에서 VM웨어 워크로드를 구동하고 VM웨어가 제공하는 관리자 액세스를 얻을 수 있게 됐다”며 “클라우드 및 오라클의 베어 메탈 서비스 내 레이어 2(Layer 2) 네트워크로 구현된 이 솔루션으로 기업은 기존 VM웨어 솔루션에 투입한 투자, 프로세스, 도구 등을 지속 활용하면서 OCI가 제공하는 보안 및 성능의 이점을 누릴 수 있다”고 말했다. 

산제이 푸넨(Sanjay Poonen) VM웨어 고객 운영 부문 최고 운영 책임자(COO)는 “오라클이 VM웨어에서 구동되는 오라클 제품에 대해 처음으로 공식 기술 지원을 제공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기업에게는 그야말로 ‘윈윈(win-win)’ 기회를 제공한다”며 “오라클이 VM웨어 클라우드 프로바이더 프로그램(VMware Cloud Provider Program, 이하 ‘VCPP’)의 파트너사로 합류하고 OCI 내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에서 구동되고 있는 워크로드의 이전 및 관리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오라클은 이번 발표를 통해 VCPP의 신규 파트너로 합류했고, 기업은 향후 ‘오라클 클라우드 VM웨어 솔루션(Oracle Cloud VMware Solution)’을 오라클 혹은 오라클 파트너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신규 ‘오라클 클라우드 VM웨어 솔루션’은 VM웨어 ‘클러우드 파운데이션’을 기반으로, VM웨어 v스피어, NSX, vSAN을 모두 포함하는 풀 스택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oftware-defined data center, 이하 ‘SDDC’)를 지원한다. 

기업은 일관된 인프라와 운영을 통해 애플리케이션을 이전하고 현대화할 수 있으며, 온프레미스 환경과 오라클 클라우드 간 워크로드를 매끄럽게 이동시킬 수 있게 된다.

기업은 동일한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 및 네트워크 상에서 일관된 포털과 API를 사용해 오라클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Oracle Autonomous Database),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Oracle Exadata Cloud Service),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클라우드(Oracle Database Cloud) 등 다양한 오라클 서비스를 쉽게 사용할 수 있다. 

나아가, 빠르게 영역을 넓히고 있는 오라클의 글로벌 리전을 활용하면 자체 데이터 센터를 설립하지 않고도 글로벌 진출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오라클이 제공하는 클라우드 저변의 물리 서버 관리 액세스로 온프레미스에 준하는 고도의 제어성을 실현하고 VM웨어 v센터(Center)를 통해 단일 창에서 온프레미스 클러스터와 오라클 클라우드 기반의 SDDC를 모두 관리할 수 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김동기 기자 kdk@bikorea.net

<저작권자 © BI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